• 최종편집 : 2017.11.24 금 11:37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제조
인공지능(AI)을 이용해서 만든 빼빼로?업계 최초로 인공지능(AI)를 빼빼로를 선보인 롯데제과

롯데제과에서 인공지능(AI)를 활용해 만든 제품을 선보였다.

 

지난 12월 롯데제과는 IBM과 업무협약을 맺고 제과 산업에서 인공지능(AI)를 적용하여 소비자들이 원하는 맛소재식감 등의 잠재적인 니즈를 파악하기 위한 새로운 분석 시스템 개발을 추진했다.

 

이후 최근까지 IBM의 인공지능 컴퓨터 왓슨(Watson)을 이용하여 8만여 개의 웹식품관련 사이트에 명시된 1천만여 개의 소비자 반응과 각종 SNS의 정보를 수집했다.

수집한 정보를 식품 종류에 따라 분석해 소비자들이 자주 찾는 맛과 소재를 도출했다.

 

식품에선 맥주치즈고추 등이 소비자들이 자주 찾는 상품으로 뽑혔고, 과자 항목에선 딸기, 코코아, 카카오닙스 등이 선호하는 맛으로 꼽혔다. 또한 소비자들은 상큼한 맛을 선호하고 건강에 관심이 많은 것으로 분석됐다.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맛과 관심사에 대한 분석을 통해 만든 상품이 바로 '빼빼오 카카오닙스'와 '빼빼로 깔라만시 상큼요거트'이다. AI 분석을 통해 만든 첫 제품인 만큼 표지에 AI 그림을 그려 넣어 제품 포장에도 신경을 썼다. 

 

향후에도 롯데제과는 AI를 적용한 분석 시스템을 완전히 구축하고 이를 활용하여 더욱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것으로 보인다.

 

오승호 기자  kseungho11@gmail.com

<저작권자 © 소비자평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빼빼로#인공지능(AI)#롯데제과#IBM

오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