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2.14 토 20:00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서비스
얼굴로 결제하는 시대, 신한카드 '페이스 페이' 개시Device-less(디바이스리스) 결제 시대의 첫 걸음

 신한카드가 업계 최초로 안면 인식 결제 서비스인 '신한 Face Pay(이하 페이스 페이)'를 선보였다. 카드나 휴대전화 없이 상품 구매가 가능한 Device-less(디바이스 리스) 결제 시대의 시작이다.

<신한카드 직원이 편의점CU 매장에 설치된 안면인식 등록 키오스크에서 본인확인 및 카드정보와 안면정보를 등록하고 있다. 사진 출처 = 신한 카드>

 신한카드는 1일 임직원을 대상으로 사내 식당과 카페, CU 편의점 등에서 '신한 페이스 페이'서비스 운영을 시작했다. 지난 5월 금융위원회가 주관한 '코리아 핀테크 위크 2019'에서 선보인 안면 인식 결제 서비스가 실제 매장에 적용된 것이다.

 신한카드의 페이스 페이는 LG CNS와 기술협력을 통해, 3D/적외선 카메라로 추출한 디지털 얼굴 정보와 결제정보를 매칭해 매장에서 안면 인식만으로 결제하는 방식이다. 디지털 얼굴 정보는 LG CNS 바이오 솔루션을 통해 진위 여부를 판별한다.

 한 번만 정보를 등록하면 카드나 휴대전화 없이 신한 페이스 페이가 지원되는 매장 어디서든 안면 인식만으로 상품을 구매할 수 있다.

 신한카드는 임직원 대상 운영으로 안면 인식 결제의 정확도와 안정성을 고도화함과 동시에 대학교 및 CU 편의점 일부 매장에서 상용화를 준비하는 등 일반 고객 확대 방안도 함께 추진 중이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페이스 페이는 금융과 ICT, 유통 기업과의 연결을 통해, 새로운 비즈니스를 발굴하는 사례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신한카드는 향후 안면인식 결제를 비롯한 미래형 결제 모델에 대한 투자를 지속할 것”이라며, “또한 정부의 핀테크 지원 정책에 발맞춰 다양한 핀테크 기업들과의 협력을 통해 초연결 경영을 실현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영재 기자  dkrmslek@gmail.com

<저작권자 © 소비자평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한 카드#핀테크#페이스 페이#결제

조영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