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2.17 일 12:00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공공
미세먼지 심각성으로 기름차대신 수소자동차의 공급확대??수소자동차원리과 문제점

 최근 몇일동안 미세먼지가 서울을 비롯해 많은 지역에서 심각한 수준으로 나타났다. 그에 따라 미세먼지 심각성 개선을 위해서 많은 정책이나 활동들이 있었으며 그 중에 시청공무원들은 노후경유차를 단속하는 등의 활동을 했다.실제로 서울시에서는 노후경유차 단속과 폐차를 시키므로서 미세먼지 개선에 많은 효과를 보았다는 결과발표를 했었다. 그렇게 기름차(가솔린, 경유차)에서 뿜어져 나오는 배기가스에 의해서 미세먼지가 더 심각해진다고 생각되면서 친환경자동차란 이름으로 수소자동차 지원이 확대되면서 공급이 늘어나고 있다.

 수소자동차는 우리가 흔히 주유소에서 접할 수 있는 가솔린, 휘발류 그리고 LPG가스를 원료로 이용하는 자동차가 아닌 이름 그래도 수소를 원료로 이용한다.

[사진출처 : 디지털타임스 김승룡기자 수소원료전지 자동차의원리 기사]

 수소자동차의 원리를 설명하자면 수소를 원료로 이용하는 자동차로 차량 내부에 수소탱크로 수소를 보관하고 있다가 수소가 전자 / 양성자로 수소의 전자로 전기발생장치로 이동해 연로전지 스택에서 산소를 화학반응시켜 전기를 만든 후 모터로 보내고, 모터를 전기로 움직이므로 전기에너지가 운동에너지로 변환되어 차량을 움직이게 된다.

 그럼 전자는 사용되고 나머지 수소의 양성자는 어떻게 사용되느냐? 여기서 친환경에너지라는 말이 나오기도 한 것인데 수소양성자는 공기 중의 산소와 만나 물을 생산하게 된다. 여기서의 포인트는 수소는 물을 전기분해해서 생산된다는 것이다. 물론 기름, 석탄 같이 소모시키면 고갈되는 원료와는 다르게 물로 만든 수소를 원료사용 후 다시 물로 돌아오는 것을 본다면 연료고갈과 배기가스 걱정 없이 원료로 사용할 수 있는 친환경에너지 일 수 있다.

 이렇게 연료의 고갈걱정 없는 수소자동차에도 해결해야할 문제들은 존재한다.

 첫 번째로는 온실가스문제이다. 친환경을 강조하는 요즘 온실가스를 줄여야한다라는 글은 많이 접하셨을 텐데, 수소자동차는 배기가스를 배출하지 않는 대신 온실가스 배출량이 적지 않다는 문제가 있다.

 두 번째로는 높은 수소추출비용이다. 수소는 반응성이 크기 때문에 원료로 사용하기 위해 수소가스 형태로 존재시키기가 쉽지않다. 그렇기 때문에 개발기술력이나 추출비용이 높기 때문에 보급 시 높은 단가도 문제가 된다.

 세 번째로는 수소충전소 인프라 구축의 문제이다. 지금 상대적으로 많이 보급되어 있는 전기자동차의 문제이기도한 충전소의 문제인데 공급이 증가함에 따라 충전소 인프라가 완비되어야만 공급량을 늘리는 것에 맞추어 수소자동차를 운행할 수 있다는 문제가 있다.

 마지막으로 현실적인 가격대설정의 문제이다. 수소자동차의 정부지원이 많이 된다고 하더라도 수소연료 공급을 받을 수 있는 곳도 많지 않은데 기술력의 투자등의 이유로 자동차의 가격대가 높게 설정된다면 보급화의 문제가 될 것이다.

 더 많은 장점가 단점이 존재하겠지만 큰 문제들을 해결되어 공급을 확대하며 환경도 좋아지고 원료고갈의 걱정없이 수소에너지로 원료사용할 수 있는 날이 왔으면 하는 마음이다.

손동화 기자  qwer98034@gmail.com

<저작권자 © 소비자평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수소자동차#미세먼지#미세먼지해결책#노후경유차폐차지원#노후경유차#수소자동차공급활대#수소자동차원리#수소자동차장점#수소자동차단점#수소자동차문제점

손동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