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19 토 22:00
상단여백
HOME 마켓인사이트 사회적가치경영
BNK금융, 임직원 온정 1억 5천만원 기부그룹 전 임직원 자발적 참여로 이웃사랑 실천

(사진제공:BNK홍보부) 희망2019 나눔캠페인 전달식

[부산=글로벌뉴스통신] BNK금융그룹(회장 김지완)이 '희망 2019 나눔캠페인' 성금 1억 5천만원을 기부했다.

BNK금융그룹은 2011년부터 그룹 임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임직원 급여 일부공제 및 회사 기부금)로 이웃사랑 성금을 조성하고 있다.

경남은행 외 부산은행과 각 계열사들이 조성한 성금 1억원은 27일(목)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신정택)에 전달했다.

경남은행을 통해 모아진 5천만원은 경남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한철수)에 전달되어 연말 나눔활동에 사용된다.

BNK금융그룹 김지완 회장은 27일 성금 전달식에서 "경기침체로 모두가 힘든 상황이지만 이런 때일수록 이웃을 한 번 더 돌아보는 온정이 필요하다."며 "BNK금융그룹은 앞으로도 나눔을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http://www.globalnewsagency.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