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8.12.12 수 08:00
상단여백
HOME 컬쳐 연예
몬스타엑스, 30일부터 미국 6개 도시 아우르는 '징글볼' 투어 합류

  몬스타엑스 /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몬스타엑스 / 사진=스타쉽엔터테인먼트

 

[루나글로벌스타] 그룹 몬스타엑스가 '징글볼' 투어에 합류한다.

소속사 스타쉽엔터테인먼트는 "몬스타엑스가 한국 시간으로 29일 오후 미국 로스앤젤레스로 출국해, 30일(이하 미국 현지 시각)부터 12월 7일까지 미국 전역에서 개최되는 최대 연말 쇼 '징글볼'(JINGLE BALL) 투어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몬스타엑스는 30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 포럼'(The Forum) 공연장을 시작으로 12월 1일 샌프란시스코 '빌 그레이엄 시빅 오디토리움'(Bill Graham Civic Auditorium), 3일 미니애폴리스 '엑셀 에너지 센터'(Xcel Energy Center), 4일 보스턴 '티디 가든'(TD Garden), 5일 필라델피아 '웰스 파고 센터'(Wells Fargo Center), 7일 뉴욕 '헤머스테인 볼룸'(Hammerstein Ballroom)까지 총 6개 도시의 '징글볼' 무대에 나선다.

'징글볼' 투어는 미국 유명 방송사 아이하트라디오(iHeartRadio)에서 개최하는 최대 연말 쇼다. 해당 투어에는 션 멘데스, 체인 스모커스, 카디비, 캘빈 해리스, 카밀라 카베요, 칼리드, 두아 리파 등 전세계적으로 뜨거운 인기를 끌고 있는 팝스타들이 연이어 출연한다.

K팝 그룹이 징글볼 투어에 합류하게 된 것은 몬스타엑스가 처음이다.

해외에서 두터운 팬덤 소식을 수차례 전해 화제를 불러모은 몬스타엑스는 또 다시 이번 '징글볼' 투어 합류 소식으로 팬들을 들뜨게 하고 있다. 몬스타엑스는 이번 투어를 통해 세계적 아티스트들과 한 무대에 오르며 글로벌 인기를 더욱 공고히 할 예정이다.

이번 무대를 완벽하게 선보이기 위해 몬스타엑스는 최근 국내 앨범 활동으로 바쁜 스케줄을 보내고 있는 와중에도 틈틈이 시간을 내 꾸준히 연습한 것으로 알려졌다. 공연에서는 최근 발표한 신곡 'Shoot Out'(슛 아웃)을 비롯해 몬스타엑스의 다채로운 매력을 느낄 수 있는 히트곡 무대를 펼칠 예정으로 투어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앞서 몬스타엑스는 2018 월드투어와 다양한 미국 방송 출연을 통해 성공적인 글로벌 활약을 보여준 바 있다.

미국 7개 도시를 아우른 월드투어 미국 공연을 전석 매진시켰고, FOX5 <굿데이 뉴욕>, FOX11 <굿데이 LA>, NBC <엑세스 할리우드> 등 인기 TV 프로그램에 출연하거나 빌보드, 포브스, 버즈피드, 시카고 트리뷴 등 수 많은 현지 매체로부터 인터뷰를 요청 받아 놀라움을 자아냈다.

최근 발표한 신보 타이틀곡 'Shoot Out'의 영어버전도 미국을 넘어 해외 팬들에게 몬스타엑스의 음악색을 확실히 각인시켰다. 해당 곡은 발매 직후 전세계 아이튠즈 차트 5개 지역 1위, 12개 지역 톱 5를 기록하며 높은 화제를 모았다.

한편, 몬스타엑스는 오는 30일부터 미국 로스앤젤레스를 시작으로 6개 도시를 아우르는 '징글볼' 투어 공연을 펼친다.          

 
< 저작권자 ⓒ 루나글로벌스타 (http://www.lunarglobalstar.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임현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