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20 수 06:00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제조
2015 POK 일하고싶은 기업 _ 패션부문 1위, 제일모직지속적 사회공헌 활동으로 사회에 기여

한국마케팅협회(대표 김길환)에서 주관한 "2015 The Pride of Korea _ 일하고싶은 기업"의 패션 부문에서 1위를 한 제일모직(대표 김봉영)이 어린이들을 위해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1999년부터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이루어진 '사랑의 구좌'는 1구좌에 1,000원씩 임직원들이 원하는 만큼 신청하여 매달 어려운 이웃을 돕는 성금으로 기부하는 제도이다. 모인 성금은 희귀질환 어린이와 소년·소녀 가장 등 소외된 이웃의 재활과 자립을 위해 쓰이고 있다.

또한, 2007년에 창단한 희귀질환을 앓고 있는 어린이들로 구성된 '희망소리 합창단'은 희망 나눔 페스티벌 등에 참가하여 같은 질환을 앓고 있는 친구들과 함께 노래하며 건강해질 수 있다는 희망과 용기를 불어넣어 준다. 이밖에도 아이들을 위한 지원제도를 운영하며 지속적인 사회공헌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함께해서 더 즐거운 세상'이라는 문구를 통해 사회공헌에 힘쓰고 있는 제일모직은 어린이들뿐만 아니라 시각장애인 골퍼 지원 등까지 범위를 더욱더 넓게 활동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박예림 기자  yerim135@gmail.com

<저작권자 © 소비자평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소비자평가#존경받는 기업#제일모직#김봉영

박예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