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2.26 금 15:11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제조
'빙그레', SNS마케팅으로 소비자들의 친구되다2017 대한민국공감받는브랜드 HTHI 유제품부문 5년 연속 1위로 조사

▲주식회사 빙그레 기업 로고 이미지

사단법인 한국마케팅협회(이사장 김길환) 주관의 “2017 대한민국 공감받는 브랜드(Heart to Heart Index, 이하 HTHI)의 조사가 발표되었다.

 

HTHI는 SNS마케팅 경쟁력 평가모델로서 고객과의 소통 능력을 양적 및 질적지표(활동성, 충성도, 쌍방향성, 공감성, 확산성)으로 분류하여 1,000점 만점으로 수치화한 것이다. 이번 조사는 대한민국 1000대 기업을 바탕으로 시장 점유율, 매출액 등을 참고하여 총 266개 기업의 SNS 활용 현황을 조사했다.

 

특히, 유제품 산업군에서 5년 연속 1위로 선정된 빙그레는 페이스북을 통해 고객과 친한 친구처럼 소통한다. 빙그레 페이스북 계정은 팔로워들에게 친근한 말투로 정보를 제공한다. ‘나 내일 너네 집에서 투게더 먹을 건데 너도 올래?’ '친구야, 올 때 메로나!’ 등과 같이 학생들에게 말을 건네는 어투로 콘텐츠가 게시된다.

 

또한, 빙그레는 페이스북을 통해 유익한 정보를 다양하게 제공한다. 주로 빙그레 제품을 즐기는 가지각색의 사례를 보여준다. 카드뉴스와 함께 투게더를 빙수에 활용하는 방법이나 커피우유를 이용하여 고구마 라떼를 만드는 레시피와 같은 생활에 유익한 ‘꿀tip’을 제공하는 것이다.

 

빙그레의 대표 상품인 ‘바나나맛 우유’는 ‘단지’라는 이름의 캐릭터를 만들어 또 다른 페이스북 계정을 운영한다. 바나나맛 우유는 감성마케팅을 적절히 활용한 대표적인 사례이다. 

 

 ‘바나나맛 우유’에 소비자들이 직접 메시지를 담을 수 있도록 제품에 ‘ㅏㅏㅏㅏ 우유’로 표기한 것도 페이스북을 통해 진행되었다. 소비자들의 감성을 자극하기 위해, ‘이거 주면 너 나한테 반하나(바나나)?’, ‘만약 오늘 남사친과 바나나맛 우유를 마신다면?’이라는 타이틀을 이용해 스토리텔링을 하기도 한다. 이외에도, 캐릭터인 ‘단지’를 활용하여, ‘단지 널 사랑해’, ‘너와 나의 연결 단지’와 같은 문구를 제시한다.  

▲바나나맛 우유 상품 이미지

 이와 같이 SNS를 적극 활용하여, 빙그레는 유제품 산업군에서 5년 연속 대한민국 공감받는 브랜드로 선정될 수 있었다. 관련 시상은 12월 28일(수) 전경련플라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02-2057-5678로 문의하면 된다. 

고영서 기자  kys9701@gmail.com

<저작권자 © 소비자평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빙그레#SNS마케팅#HTHI#바나나맛우유#감성마케팅

고영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