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8.11 화 18:00
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유통
이마트, 농림축산식품부와 손잡았다…"국내 농가 지원"

이마트와 농림축산식품부의 국내 농가 돕기 및 내수 활성화 행사 이미지..© 뉴스1

이마트가 농림축산식품부와 손 잡고 국내 농가 돕기 및 내수 활성화 행사를 실시한다고 28일 밝혔다.

오는 30일부터 다음 달 5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장기화로 침체된 내수를 촉진하고, 농축산물 소비 활성화를 통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국내 농가들을 돕기 위해 마련했다.

행사 기간 이마트에서 농림축산식품부 행사 상품 8종을 구매할 경우 신세계포인트 고객은 행사가에서 추가 20% 할인을 받을 수 있다. 1인당 최대 1만원(구매금액 5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으며, 이마트 자체 할인 가격에 추가 20% 할인이 적용돼 최대 55%까지 할인 가격에 구매 가능하다.

프리미엄 과일로 잘 알려진 국내산 샤인머스켓(1㎏·박스)의 경우 농식품부 20% 할인 행사와 함께 1만원 상품권 증정 행사를 별도로 진행한다.

또 이마트는 해발 300m 이상 고지대에서 자라 껍질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은 '산(山)수박'(9~10㎏미만)', '토종 의성마늘(망·30입) 등 8가지 품목을 행사가에서 추가 20% 할인해 선보인다.

이마트는 이번 농산물 할인 행사를 시작으로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순차적으로 축산·친환경 농산물 등의 할인 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곽정우 이마트 그로서리 본부장은 "농림축산식품부와 함께 진행하는 이번 농산물 할인 행사를 통해 판로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국내 농가를 지원하는 한편, 고객들에게는 실질적으로 체감될 수 있는 수준의 할인을 제공해 침체된내수 시장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임세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